콘텐츠바로가기

'쇼미더머니4' 블랙넛, 아쉽게 탈락 "어차피 우승은 송민호라…"

입력 2015-08-22 10:03:07 | 수정 2015-08-22 10:03:0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블랙넛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블랙넛



'쇼미더머니4' 블랙넛이 아쉽게 탈락했다.

21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4'에서는 파이널 진출을 두고 펼쳐진 블랙넛과 송민호의 무대가 전파를 탔다.

이날 '쇼미더머니4'에서 송민호는 '겁'이라는 곡으로 블랙넛을 꺾고 파이널 진출에 성공했다.

'쇼미더머니4'에서 탈락한 블랙넛은 송민호에게 "그동안 자격지심으로 '어차피 우승은 송민호'라는 말을 자주 했다"면서 "열심히 해서 우승까지 가서, 제가 허투루 뱉은 게 아니라는 걸"고 말했다.

이어 블랙넛은 "저는 언행일치하는 MC니까. 보여 달라"고 송민호에게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앞서 무대에 오른 블랙넛은 '내가 할 수 있는 건'이라는 곡을 통해 파워풀하고 강렬한 랩을 선보였다.

이날 '쇼미더머니4'에서 블랙넛이 부른 '내가 할 수 있는 건'은 블랙넛이 처음 랩을 시작했을 때부터 지금까지 겪어온 자신의 삶을 느낀 그대로 풀어낸 곡이다.

한편, 블랙넛을 꺾고 파이널에 진출한 송민호는 베이식과 파이널에서 맞붙게 된다.

'쇼미더머니4' 블랙넛 송민호의 대결에 누리꾼들은 "쇼미더머니4 블랙넛 송민호 대박" "쇼미더머니4 블랙넛 송민호 최고다" "쇼미더머니4 블랙넛 송민호 둘다 잘했다" "쇼미더머니4 블랙넛 송민호 아쉽다" "쇼미더머니4 블랙넛 송민호 안타깝네" "쇼미더머니4 블랙넛 송민호 재밌었다" "쇼미더머니4 블랙넛 송민호 파이널도 기대됨" "쇼미더머니4 블랙넛 송민호 다 잘했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