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예지, 성교육 자격증 취득 이유 "아이들때문에…"

입력 2015-08-22 14:07:30 | 수정 2015-08-22 14:07:30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서예지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서예지



배우 서예지가 '세바퀴'의 공동MC로 등장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MBC ‘세바퀴’에서는 기존 MC인 신동엽, 김구라와 함께 새로운 MC로 합류한 온주완 서예지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서예지는 “술을 마시면 정신력으로 버틴다. 너 혼자 안 취하냐고 하더라. 취한 모습을 보여주기 싫다. 차타면 기절하는 스타일이다”라고 자신의 술버릇을 공개했다.

이에 신동엽은 “술 먹으면 다음 날 힘들거나 아팠으면 좋겠다. 울렁거리거나 아프지 않고 좋기만 하다”라고 연예인 대표 주당다운 모습을 선보였다.

한편, 이날 ‘세바퀴’에서 서예지는 성교육 자격증이 있다고 독특한 이력을 밝히기도 했다. 서예지는 “다산을 꿈꾸느라 내가 모르면 아이들에게 알려주지 못할까봐 자격증을 획득했다.”라면서 “생소한 단어가 많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