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사람이좋다' 스텔라, 노출에 대한 부모님 반응 "걱정스럽다"

입력 2015-08-22 14:56:51 | 수정 2015-08-22 14:56:5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스텔라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스텔라



'사람이좋다' 스텔라가 섹시 컨셉트에 대한 자신들의 생각을 밝혔다.

22일 방송된 MBC ‘사람이 좋다’에서는 스텔라 멤버들이 출연해 데뷔 5년차 걸그룹의 고민을 털어놓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사람이 좋다’에서 스텔라 멤버 효은은 “부모님은 뮤직비디오는 못 보셨고 안무영상만 찍을 걸 보여드렸는데 엄마가 조용히 방으로 가시더라”라고 선정적인 안무에 대한 부모님 반응을 전했다.

이에 스텔라 효은 아버지는 “대한민국에 스텔라 같은 그룹 하나 정도는 있어도 괜찮다”고 딸을 응원했다. 하지만 스텔라 효은 어머니는 “아빠는 굉장히 개방적이어서 그걸 이해하는데 엄마는 그래도 딸이라 걱정스럽다”고 속내를 전해 눈길을 모았다.

한편, 이날 ‘사람이 좋다’에서 스텔라는 섹시 콘셉트만 추구하는 것에 대한 주위에 시선에 대해 "그렇게 비춰지는 것이 무서웠다"고 말했다.

이어 스텔라 멤버 효은은 "솔직히 이대로 끝나게 되면 더 무서울 것 같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또한 가영은 "그렇게 해서라도 노래를 듣게 하고 뮤직비디오를 보게 만들면 노래를 흥얼거릴 수 있고 다시 찾아 들어보시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사람이 좋다’ 스텔라의 고민에 대해 누리꾼들은 "사람이좋다 스텔라 안타깝다" "사람이좋다 스텔라 좀 심하긴했다" "사람이좋다 스텔라 못보여드릴만" "사람이좋다 스텔라 진짜 이쁜데" "사람이좋다 스텔라 왜 안뜰까" "사람이좋다 스텔라 이상하게 안 뜬다" "사람이좋다 스텔라 귀엽네요" "사람이좋다 스텔라 아쉬운 그룹' "사람이좋다 스텔라 다른 노래도 궁금"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