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북한, 지뢰 폭발 군인에 유감 표명…남북 협상 타결 늦어진 이유 알고보니

입력 2015-08-25 02:07:00 | 수정 2015-08-25 08:41:16
글자축소 글자확대
북한, 지뢰 폭발 군인에 유감 표명…남북 협상 타결 늦어진 이유 알고보니
북한 유감 표명 남북 협상 타결. 사진=통일부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북한 유감 표명 남북 협상 타결. 사진=통일부 제공


북한 유감 표명 남북 협상 타결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측은 25일 오전 2시쯤 남북 고위급 회담에 의해 작성된 6개항의 공동합의문을 밝혔다.

공동합의문에 따르면 첫째로, 남과 북은 관계를 개선하기 위한 당국 회담을 평양 또는 서울에서 빠른 시일 안에 개최하기로 했다.

두번째, 북측은 최근 군사분계선 비무장지대 남측 지역에서 발생한 지뢰 폭발로 남측 군인들이 부상을 당한 데에 유감을 표명한다고 전했다.

이어 세번째로 남측은 군사분계선 일대에서 모든 확성기 방송을 8월 25일 12시부터 중단키고 했다.

네번째로는 북측 또한 준전시상태를 해제하는 것.

다섯째는 남북은 다가오는 추석에 흩어진 가족, 친척상봉 진행을 위해 적십자 실무 접촉을 9월 초에 가질 것으로 보인다.

마지막 여섯번째는 북과 남은 다양한 분야에서의 민간 교류를 활성화하기로 했다.

한편 김관진 실장은 이날 협상이 늦어진 이유에 대해 "어떤 조건으로 확성기 방송을 중단시킬 것이냐를 중점적으로 고민하느라 그랬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