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댕구알버섯, 극소수 희귀종 분류…"같은 사과밭에서 또 발견"

입력 2015-08-25 17:51:50 | 수정 2015-08-25 17:51:50
글자축소 글자확대
댕구알버섯 발견 / 사진=YTN 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댕구알버섯 발견 / 사진=YTN 화면 캡처


댕구알버섯 발견

베트남 중부 고원지대에서 괴물 영지버섯이 발견돼 화제인 가운데 국내에서도 괴물버섯이 발견된 사례가 있어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다

최근 지리산 자락인 전북 남원시 산내면 입석마을의 한 과수원에서 댕구알버섯이 발견됐다.

댕구알버섯은 독특한 괴물버섯으로, 희귀종에 속한다. 댕구알버섯의 크기는 보통 지름이 10~20cm 정도지만, 전남 담양에서 발견된 댕구알버섯은 지름이 30cm 이상이다. 축구공과 나란히 찍은 댕구알버섯 사진을 보면 축구공과 크기가 비슷해보인다.

이 사과밭에서는 작년에도 2개의 댕구알버섯이 발견됐다. 전라남도 완도수목원은 지난 8월 “담양 대덕면 한 야산부근에서 축구공 크기의 댕구알버섯 2개가 7월 28일 발견됐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댕구알버섯은 말불버섯과 버섯으로 국내에서는 계룡산과 경북 안동 등지에서 발견됐다. 대나무숲, 풀밭 등에 자생하며 남성의 성기능 개선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극소수로 발견되기 때문에 매우 희귀한 종으로 분류되고 있다.

댕구알버섯 발견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댕구알버섯 발견 진짜 크기도 엄청 크네”, “댕구알버섯, 축구공만하네”, “댕구알버섯, 희귀종이라니!”,“댕구알버섯 발견, 놀라운걸?”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