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다 잘될 거야’ 최윤영-곽시양 두근두근 설레는 예고편

입력 2015-08-25 23:57:00 | 수정 2015-08-25 23:57: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윤영과 곽시양의 두근거리는 만남이 공개됐다.

25일 KBS 2TV 새 일일드라마 ‘다 잘될 거야’(극본 이선희 연출 김원용 / 지앤지프로덕션)의 예고편이 공개되었다.

가은(최윤영 분)과 기찬(곽시양 분)은 첫 만남에 이어진 우연한 만남이 그려진다. 자꾸 신경 쓰이는 두 사람의 관계는 시청자들의 심장을 ‘쿡’ 뛰게 만들 전망이다.

예고편에는 가은과 형준(송재희 분), 진국(허정민 분) 세 사람의 파이팅을 의미심장하게 바라보는 희정(엄현경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희정의 미소가 어떤 의미일지 호기심을 자극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