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장사의 神-객주 2015,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입력 2015-08-27 04:13:00 | 수정 2015-08-27 04:13: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방극장에 새로운 사극의 돌풍을 몰고 올 ‘장사의 神-객주 2015’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오는 9월 23일 첫 방송 예정인 KBS 새 특별기획드라마 ‘장사의 神-객주 2015’(극본 정성희, 이한호/연출 김종선/제작 SM C&C)는 장혁-유오성-김민정-한채아-이덕화-박은혜 등 대한민국 ‘명품 배우’들이 최강 ‘객주’라인을 결성,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상황. 최고의 배우들과 함께 ‘대조영’, ‘광개토대왕’을 연출한 김종선PD와 역동적인 필력의 정성희, 이한호 작가가 의기투합, 관심을 모으고 있다.

무엇보다 26일(오늘) ‘장사의 神-객주 2015’의 품격이 다른 ‘티저 영상’ 제 1편이 KBS 홈페이지를 통해 처음으로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약 57초 분량으로 제작된 영상에는 ‘장사의 神-객주 2015’의 핵심 내용으로 전개되는 조선시대 보부상들 삶의 모습부터 출연 배우들의 등장 신까지 입체적으로 담겨있다.

먼저 조선시대 팔도를 배경으로 ‘객주’에 대한 자세한 설명이 이어져 눈길을 끈다. 험난한 산세를 넘어 이동하고 있는 보부상들의 움직임과 함께 특별한 운송수단이 없던 조선시대 객주의 역할에 대한 풀이가 덧붙여졌던 터. 여기에 ‘장사의 神-객주 2015’의 주축인 천가객주-육의전-송파마방의 삼각구도와 인물들이 스케치로 표현됐다.

특히 ‘티저 영상’ 제 1편에서는 ‘장사의 神-객주 2015’의 주인공 장혁-유오성-김민정-이덕화-박은혜 등이 짧지만 임팩트 있게 등장, 강력한 잔상을 남기고 있다. ‘돈을 가지고 놀 줄 아는 자’라는 타이틀이 달린 천봉삼 역의 장혁은 갓을 매만지며 호탕하게 웃고 있는가 하면, 산 아래를 향해 뛰어내리는 모습으로 궁금증을 높였다. ‘상인들의 왕이 되려는 자’ 길소개 역의 유오성은 누군가 앞에 결연한 표정으로 무릎을 꿇었고, 개똥이 역의 김민정은 깊은 생각에 잠겨 있는 모습을 펼쳐냈다.

또한 ‘상인들의 왕, 육의전 대행수’ 신석주 역의 이덕화는 “날 이기고 싶으면 말일세. 나보다 오래 살아”라는 의미심장한 멘트를 던지는 모습으로, 박은혜는 한줄기 눈물을 뚝뚝 흘려는 모습으로 이목을 잡아끌었다.

이와 관련 ‘장사의 神-객주 2015’ 티저 영상 제 1편은 KBS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서 공개된 상태. 이례적으로 26일(오늘)부터 ‘장사의 神-객주 2015’ 홈페이지 (www.kbs.co.kr/drama/gaekjoo)에서 매주 1편 씩 티저 영상이 소개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