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병역기피' 김우주, "귀신 보인다" 정신병 행세하다가 결국…

입력 2015-08-27 13:45:37 | 수정 2015-08-27 13:45:37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우주 병역기피 / 사진 = 김우주 트위터기사 이미지 보기

김우주 병역기피 / 사진 = 김우주 트위터


김우주 병역기피

병역 기피 혐의를 받은 가수 김우주가 실형 선고를 받았다.

법조계에 따르면 지난 21일 대법원 2부는 병역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김우주의 상고를 기각 판결했다.

김우주는 지난 7월 진행된 항소심에서도 법원이 “2년 넘게 정신과 의사에게 정신병을 앓고있는 것처럼 거짓 행세해 병역처분을 변경 받았다. 다른 병역 의무자들과 형평성을 고려할 때 엄중히 처벌할 필요가 있다”며 항소를 기각하고 원심과 마찬가지로 징역 1년을 선고받았다.

앞서 김우주는 지난 2012년 3월부터 지난해 7월까지 총 42차례에 걸쳐 거짓 증세를 호소하며 정신과 진료를 받은 뒤 현역병 복무를 회피한 혐의를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