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삼시세끼 정선편' 아름답게 장식할 마지막 게스트, 박신혜 출격…여전한 '옥순봉 일바라기'

입력 2015-08-28 21:12:48 | 수정 2015-08-28 21:12:4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삼시세끼 박신혜 / 사진=tvn기사 이미지 보기

삼시세끼 박신혜 / 사진=tvn


삼시세끼 정선편 박신혜

배우 박신혜가 ‘삼시세끼’에 재방문한다.

28일 방송되는 tvN 예능 프로그램 ‘삼시세끼’에서 박신혜는 정선편 마지막 게스트로 옥순봉을 다시 찾는다.

지난 방송에서 박신혜는 ‘옥순봉 일바라기’로 변신해 옥택연, 이서진과 화려한 케미를 자랑한 바 있다.

박신혜는 세끼 하우스 옥수수밭을 일구는 데 일조한 ‘옥순봉 옥수수 최대 주주’로서 “옥수수 가지러 왔다”고 호기롭게 말하며 등장했다.

‘신혜 바라기’였던 옥택연부터 이서진과 김광규 모두 박신혜의 등장에 함박웃음을 지으며 반가워했다. 박신혜도 “이번에는 일하지 않고 놀러 왔다”고 포부를 밝혔다.

하지만 박신혜의 바람은 첫 점심식사부터 무너졌다. 옥수수와, 카레 등 먹고 싶은 음식을 말만 하면 어느새 모든 일감이 자신에게 주어지는 상황이 반복되었던 것. 결국 자신이 가장 큰 지분을 가진 옥수수마저도 자기 손으로 따야 했던 그녀와 옥순봉 사이에 놓인 놀라운 ‘일복 케미’가 또 다른 재미와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박신혜의 ‘삼시세끼’ 출연에 누리꾼들은 “삼시세끼 박신혜, 박신혜 본방사수하자”, “삼시세끼 박신혜, 오늘 방송 기대된다”, “삼시세끼 박신혜, 완전 좋아”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삼시세끼’는 도시에서 쉽게 해결할 수 있는 ‘한 끼’ 때우기를 낯설고 한적한 시골에서 가장 어렵게 해 보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밤 9시 45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