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미더머니4' 베이식이 뽑은 최고의 순간 "팀 브랜뉴 선택"

입력 2015-08-29 22:12:17 | 수정 2015-08-29 22:12:1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베이식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베이식



'쇼미더머니4' 우승자 베이식이 팀 브랜뉴에 고마움을 표했다.

28일 밤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4' 에서는 결승에 진출한 베이식과 송민호의 무대가 전파를 탔다.

이날 '쇼미더머니4' 2라운드 대결에서 베이식은 자신과 아버지, 아들의 이야기를 담은 '좋은 날' 무대를 선보였다.

베이식이 내뱉는 감동적인 가사에 관객들도 박수로 화답했다.

이어 '쇼미더머니4'의 마지막 무대를 마친 베이식은 "팀 브랜뉴를 선택한 게 '쇼미더머니4'를 하면서 가장 잘한 선택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해 다시 한 번 박수를 받았다.

한편, 베이식은 송민호와의 결승무대에서 1, 2라운드 합산 3018만원의 공연비를 벌어들여 1560만원에 그친 송민호를 크게 누르고 '쇼미더머니4' 최종우승자로 선정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