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샤방스톤 '천일동안' 정화되는 목소리 '여심 저격'

입력 2015-08-30 17:29:28 | 수정 2015-08-30 17:30:50
글자축소 글자확대
'복면가왕' 샤방스톤 / '복면가왕' 샤방스톤 사진=M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복면가왕' 샤방스톤 / '복면가왕' 샤방스톤 사진=MBC 방송 캡처


'복면가왕' 샤방스톤

'복면가왕' 샤방스톤이 감성적인 무대로 청중들을 사로잡았다.

30일 방영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매운 맛을 보여주마 고추아가씨' 멜로디데이 여은을 꺾고 가왕에 등극한 '네가 가라 하와이'에 도전하는 4인의 준결승전 진출자들의 무대가 펼쳐졌다.

두 번째 대결은 에이트 주희를 꺾고 준결승전에 진출한 '밤에 피는 장미'와 '나가수'의 자문위원 장기호 교수를 꺾고 준결승전에 진출한 '빛의 전사 샤방스톤'의 대결이었다.

샤방스톤은 이승환의 '천일동안'을 선곡, 울림 있는 목소리로 첫 소절부터 관객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샤방스톤의 노래를 들은 신봉선은 "내 남편감이 이제 나왔다"며 그에게 마음을 빼앗긴 모습을 보여 웃음을 주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