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우 김남주, 역시 내조의 여왕…SBS '심야식당'에 정성 가득 밥차 선물

입력 2015-08-31 07:18:00 | 수정 2015-08-31 07:18: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김남주가 ‘심야식당’ 출연배우와 제작진을 위해 정성이 가득한 밥차로 남편 김승우를 지원사격 했다.

31일 SBS ‘심야식당’(제작 (주)래몽래인 (주)바람이분다, 극본 최대웅 홍윤희, 연출 황인뢰) 측은 극중 마스터로 출연 중인 배우 김승우의 아내 김남주가 더운 여름 고생하는 김승우와 제작진들을 위해 푸짐한 밥차를 선물했다고 전하며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는 ‘심야식당’을 이끌어가는 배우들과 제작진들이 한상 가득한 식사를 하고 있는 모습이 포함되었다. 특히 이날은 마스터 김승우를 비롯해 단골손님 최재성, 남태현 등 주요 출연진들의 촬영이 예정되어 있는 날로 더운 여름을 함께 한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 큰 응원이 되었다.

제작진 측은 “정성 가득한 밥차로 촬영장의 분위기가 화기애애해 졌다. 특히 아내 김남주의 든든한 내조에 마스터 김승우의 입가엔 미소가 끊이질 않았다.”며 “종영을 앞두고 있는 상황에서 끝까지 파이팅하라는 의미로 전 제작진과 배우들이 의기투합한 좋은 시간이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밤 12시부터 아침 7시까지 문을 여는 독특한 콘셉트의 식당과 이곳을 찾는 손님들의 보편적이고도 특별한 스토리를 전하고 있는 SBS ‘심야식당’은 한 회당 30분씩 1일 2회로 구성된 독특한 형식의 드라마다. ‘심야식당’은 지금까지 한국 드라마에선 볼 수 없었던 새로운 형식의 시도와 더불어 가능성을 인정받으며 시즌2까지 기대되고 있는 상황. 다음주 토요일(9월5일) 밤 12시15분 마지막 2회 방송을 남겨두고 있다. (끝)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