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알바생 주간 외식비 '3만 8486원'…'밥값'이 대부분

입력 2015-09-03 09:18:00 | 수정 2015-09-03 09:18: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아르바이트로 하루를 바쁘게 살아가는 알바생들의 일상 속 생활비 지출 현황이 공개 돼 눈길을 끈다.



아르바이트 전문포털 알바천국(대표 최인녕 www.alba.co.kr)이 현재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는 알바생 1,242명을 대상으로 '알바생 생활조사' 설문을 실시한 결과 알바생들이 사용하는 일주일 동안의 외식비는 평균 3만 8,486원이었으며, 주로 지출하는 외식비 항목으로는 기본적인 밥값이 42.8%로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알바생들은 1주일 외식비로 절반 가까이되는 49.8%가 1만원 이상~4만원 미만을 지출했으며, 10명중 1명은(13.2%) 1만원 미만으로 최소한의 외식비를 지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주로 지출하는 외식비 항목으로는 '기본적인 밥값'이 42.8%로 가장 높았다. '친구 및 지인과의 만남' 역시 38.2%의 높은 수치로 주요 지출 항목으로 꼽혔다. 이어 '데이트'(15%), '기념일'(0.9%)순으로 답변이 이어졌으며, '기타' 응답자는 3.1%였다.



또한 '일상 속 다른 건 몰라도 이것만은 꼭 하고 산다면'이라는 질문에 '스마트폰'을 선택한 알바생이 27.1%로 가장 높아 생활필수품으로서 스마트폰이 확고히 자리매김하고 있음을 보여줬다. 다음으로 △'취미생활'(15.7%), △'인터넷'(12.7%), △'여행'(10.8%)이 상위항목에 속했으며, △'저축'(9.6%), △'외식'(6.5%), △'건강관리'(5.7%), △'대출 갚기'(5%), △'기념일 챙기기'(3.8%), △'기타'(3.1%)순으로 이어졌다.



이와 함께 알바천국에서는 알바생들의 일상 속 커피음용 및 영화관람, 택시탑승에 대한 행동 패턴을 분석해 이들의 생활을 보다 면밀히 파악해보았다.



먼저 알바생들은 1주일에 평균 2.2잔의 커피를 구매해 마셨으며, 3분의 1가량인 29.1%은 커피를 구매하는 경우가 전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2명중 1명(50.7%)은 1주일에 1~3잔 사이의 커피를 구매해 마시고 있었다.



주로 구매하는 커피 종류는 대학가나 회사 주변의 저렴한 '3천원 미만의 카페 커피'가 37.3%로 가장 많았다. 이어 '5천원 미만의 프랜차이즈 커피'를 즐기는 이들도 24.9%로 4분의 1가량을 차지했으며, '1천원 이하 캔 커피'(10.5%), '5백 원 이하의 자판기 커피'(7.4%)가 뒤를 이었다.



알바생들은 문화생활을 위해 한 달에 약 1.4편의 영화를 관람하고 있었다. 이들 중 25.6%은 영화를 전혀 보지 않는다 답했으며, 월 1~2회 관람자가 56.6%로 절반이상을 차지했다.



또한 알바생 70%가 1주일에 택시를 한번도 타지 않는다고 응답, 대다수의 알바생이 택시를 탑승하는 경우가 드문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1회'(12.3%), '2회'(9%), '3회'(4.2%), '4회'(2.2%), '5회'(1.2%)순으로 횟수가 증가할수록 탑승 비율은 감소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