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의당 박원석 의원, 국회서 '조건만남' 검색 포착 '발칵'

입력 2015-09-03 09:50:29 | 수정 2015-09-03 09:50:29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원석 / M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박원석 / MBC 방송 캡처

정의당 박원석 조건만남 검색

박원석 정의당 의원이 검색 논란에 휩싸였다.

박원석 의원은 2일 국회 본회의장에서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의 교섭단체 대표연설 중 스마트폰으로 자신에 대한 기사, 스포츠 관련 기사 등을 본 뒤 SNS 트위터 검색창에 '조건만남'을 검색했다.

이후 본회의장을 나가는 모습이 카메라 동영상에 그대로 담겼다.

이에 대해 박원석 의원 측은 "트위터에 '조건만남'이라는 단어가 떠서 눌렀다가 성인 사이트가 열려 바로 닫았다"면서 "다시 본인 이름을 검색하려고 했는데 직전 검색어였던 조건만남이 자동완성기능으로 입력된 것"이라고 해명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