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황치열, 라스 출연소감 "나간 것만으로 영광"…女心 훔친 '여심깡패' 추가

입력 2015-09-03 15:05:46 | 수정 2015-09-03 15:05:46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2015년 슈퍼루키 황치열이 '라디오스타' 출연 소감을 전했다.

황치열은 3일 오후, 개인 SNS를 통해 "새벽에 공연연습 하다가 실검에 올라왔다는 소식을 듣고 너무 감사해서 어쩔줄 몰랐는데 아직까지 실검이라니 믿어지지않네요 ㅠㅠ 최고의 핫한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제가 나간것만으로도 큰 영광인데ㅠㅠ MC4분을 비롯해 출연하신 모든 분들께서 잘챙겨주셔서 너무나 감사드립니다. 사투리때문에 걱정도 하고 어떻게 비춰질지 노심초사했었는데 이쁘게 봐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많이 부족하지만 노력하고 발전하는 황치열이 되겠습니다.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황치열은 훈훈한 비주얼로 카메라를 응시했다. 특히, 그윽한 눈빛으로 여심을 녹였다.

황치열은 지난 2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재치있는 입담과 여심을 사로잡는 무대를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 황치열은 세련된 외모와 달리 경상도 사투리 억양과 유쾌한 입담으로 반전있는 모습을 보여줬다.

임재범, 임창정, 자이언티의 포인트를 정확히 살린 모창실력까지 예능감을 유감없이 뽐냈다. 또, 과거 댄스팀 활동 경력을 밝히며 숨겨왔던 춤 실력을 공개해 놀라움을 안겼으며 특유의 허스키 보이스를 살린 하동균의 '그녀를 사랑해줘요' 무대로 감미로운 무대를 선사했다.

황치열은 노래부터 춤, 모창, 비주얼까지 다양한 매력으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한편, 황치열은 예능에서 두각을 드러내며 방송 활동과 더불어 다양한 음악 활동을 펼치며 대세다운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