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권인하-이청아-전효성-빅스 혁, 복면가왕 판정단 합류

입력 2015-09-04 14:35:00 | 수정 2015-09-04 14:35: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복면가왕] 판정단에 가수 권인하, 배우 이청아, 시크릿 전효성, 빅스 혁이 합류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일밤-복면가왕]에서는 2연속 가왕 자리를 석권한 휘몰아치는 폭풍 가창력의 ‘네가 가라 하와이’에 맞설 새로운 8인의 복면가수가 등장해 듀엣곡 대결을 펼친다.

이번 연예인 판정단에는 가수 권인하, 배우 이청아, 시크릿 전효성, 그리고 빅스 혁이 합류해 더욱 강화된 추리를 펼쳤다.

[복면가왕] 팬이라고 밝힌 배우 이청아는 “방송을 보면서 거의 제대로 맞힌 분이 없다”고 고백하며, 예능에서는 좀처럼 볼 수 없는 귀여운 허당(?) 매력을 보여줬다.

이와는 반대로 시크릿의 전효성은 “추리에는 자신있다”며 자신감을 내비췄고, 대세 아이돌 빅스에서 애교(?)를 담당하는 ‘혁’은 특유의 귀여움을 뽐내며 추리실력을 뽐냈다고 한다.

여기에 [복면가왕]에 복면가수로 출연한 경험이 있는 베테랑 가수 권인하의 합류로 더욱 묵직한 음악적 추리가 발휘될지 기대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