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루나 스마트폰 설현, 광고에서 몸매 드러내며…"미치게 만드려면 이 정도는 돼야"

입력 2015-09-04 01:19:29 | 수정 2015-09-04 01:19:29
글자축소 글자확대
설현 / 사진=SK텔레콤 ‘루나 스마트폰’ 광고 영상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설현 / 사진=SK텔레콤 ‘루나 스마트폰’ 광고 영상 캡처


AOA 설현의 ‘루나 스마트폰’ 광고가 화제다.

SK텔레콤의 전용 스마트폰 ‘루나(LUNA)’가 4일 정식 출시를 알렸다. 이에 설현이 출연한 광고 역시 시선을 끌고 있다.

공개된 광고 영상 속에는 사막을 배경으로 걸어오는 설현의 모습이 담겼다. 영상 속 설현은 ‘누군가를 미치게 만들려면 이 정도는 돼야 한다’는 카피에 걸맞은 미모를 뽐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설현이 광고하는 루나 스마트폰의 공식 출고가는 44만 9,900원이다. 고객층이 많은 band51요금제를 사용할 경우 공시지원금 18만3000원과 최대 15%인 유통망 추가 지원금(2만7400원)을 더하면 월 1만원에 단말을 이용할 수 있다.

루나 스마트폰의 디자인과 스펙 역시 눈길을 끈다. 루나는 국내 출시 안드로이드폰 중 처음으로 금속 일체형 몸체를 적용했으며, 5.5인치 풀HD 디스플레이, 전면 800만·후면1300만 화소 카메라, 3GB 램(RAM) 등 프리미엄급 사양을 갖췄다.

루나 스마트폰의 사전예약은 1일 오전 9시부터 3일 오후 10시까지 진행되며, 사전예약시 레노버 보조배터리(5,000 mAh)와 외장SD카드, 휴대폰케이스, 필름 등의 루나 기본 패키지가 증정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