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라 박서준, 알바생으로 깜짝 변신 "가발에 안경까지"

입력 2015-09-05 09:34:19 | 수정 2015-09-05 09:34:1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유라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유라



‘런닝맨’ 유라 박서준 이동욱이 아르바이트에 도전했다.

오는 6일 방송될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유라 박서준 이동욱이 학생들의 아르바이트 현장을 찾는 모습이 전파를 탈 예정이다.

이번 녹화에서 청춘들의 아르바이트 현장을 찾은 출연자들은 이들의 노고를 덜어주기 위한 일일 아르바이트를 미션으로 수행했다. ‘런닝맨’ 멤버들과 이동욱, 박서준, 유라는 우스꽝스런 가발과 안경 등으로 변장을 한 후 직접 현장에 뛰어들기도 했다.

미션을 마치고 돌아 온 유라 박서준 이동욱은 “은근히 알아봐 줬으면 좋겠더라”, “우린 이름표 없으면 아무것도 아니다”, “다들 더 열심히 해야 한다”며 생각보다 자신들을 빨리 알아채지 못하는 듯 한 현장 분위기에 탄식을 쏟아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유라 박서준 이동욱의 일일 아르바이트 모습은 6일 오후 ‘런닝맨’을 통해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