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두산 팬 곽시양, LG 팬 김소연에 실망 "결혼 물러도 되나"

입력 2015-09-05 19:35:58 | 수정 2015-09-05 19:35:5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곽시양 김소연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곽시양 김소연



'우리결혼했어요' 김소연 곽시양이 첫 만남을 가졌다.

5일 방송된 MBC ‘우리결혼했어요-시즌4(이하 우리결혼했어요)’에서는 새롭게 합류한 김소연-곽시양 부부가 신혼집에 들어가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우리결혼했어요’에서 첫 대면하게된 김소연과 곽시양은 “안녕하세요”라며 수줍게 인사를 건넸다.

김소연은 '우리결혼했어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이렇게 어리다니. 내가 이모야 누나야 고모야? 생각했다. 미안하다는 생각 뿐이었다”고 말했다. 곽시양은 “왜 이렇게 예뻐? 나 연예인이랑 결혼하나봐 라고 생각했다”며 속마음을 전했다.

한편, 이날 '우리결혼했어요'에서 곽시양과 김소연은 야구를 두고 다투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앞서 두산베어스 팬 곽시양은 "아내가 나랑 같은 구단을 좋아했으면 좋겠다. 같이 야구장도 가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나 곽시양의 기대와 달리 김소연은 LG 트윈스 팬이었고, 곽시양은 매우 실망했다. 곽시양은 "결혼 물러도 되냐"면서 좌절해 '우리결혼했어요'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