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룬5 내한공연 1시간 전 연기, 목 부상 어느 정도길래? 사진 봤더니…

입력 2015-09-07 08:55:00 | 수정 2015-09-07 10:02:18
글자축소 글자확대
마룬5 내한공연 연기, 목 부상 어느 정도길래? 사진 봤더니…
마룬5 내한공연 연기 / 애덤 리바인 SNS기사 이미지 보기

마룬5 내한공연 연기 / 애덤 리바인 SNS


마룬5 내한공연 연기

밴드 마룬5가 대구 내한공연을 갑작스럽게 연기한 가운데 부상 당한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마룬5의 보컬 애덤 리바인은 6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목에 깁스를 한 채 인상을 쓴 셀카를 게재했다.

애덤 리바인은 사진과 함께 “여러분 정말 미안하다. 우리는 공연 스케줄을 다시 잡아야 한다”며 “애덤이 목을 다친 사진을 올린다. 양해를 부탁한다”(Hey guys. sorry we had to reschedule… I posted this photo of sad neck brace Adam purely for your sympathy)는 글을 올렸다.

주최 측은 6일 오후 7시에 대구 스타디움 보조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공연을 10일 오후 8시로 연기한다고 시작 1시간 전에 갑자기 전했다.

마룬5는 “첫 대구 방문인데 많은 이들에게 불편을 끼쳐 대단히 죄송하다”며 “충분한 휴식 후 오는 10일 오후 8시에 관객 분들에게 좋은 공연으로 보답하겠다”고 사과했다.

주최 측은 이번 공연 티켓을 구매한 고객이 취소를 원하면 수수료를 포함한 전액을 환불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