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베리굿, 故주태영 작곡가 눈물의 추모

입력 2015-09-07 09:20:00 | 수정 2015-09-07 09:2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걸그룹 베리굿이 지난 6일 사망한 故주태영 작곡가를 추모했다.

베리굿이 주태영 작곡가가 사망한 6일, 공식 SNS를 통해 추모의 글을 전했다. 베리굿은 "믿지 못할 소식을 전해들었습니다. 오늘 새벽 주태영 작곡가님께서 긴 투병 끝에 좋은 곳으로 떠나셨습니다"라며 "저희에게 너무나도 자상했던 주태영 작곡가님, 부끄럽지 않게 정말 더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이젠 편히 쉬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베리굿과 주태영은 각별한 인연이 있다. 베리굿이 지난해 발표한 데뷔곡 '러브레터'의 작사 작곡은 물론 올 2월 발표한 '너 때문에 요즘 난' 역시 주태영이 만든 노래다. 최근 암이 재발되어 투병 생활 중이었던 주태영 작곡가는 암투병중에도 병실에서 베리굿의 신곡 작업을 마무리 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며 곡 작업에 몰두했다고 밝혀져 더욱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