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힐링캠프-500인' 장윤정, 특급 애교 포착! '王 스프링' 빙의

입력 2015-09-07 13:41:00 | 수정 2015-09-07 13:41: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힐링캠프-500인’에 출연한 트로트 퀸 장윤정이 특급애교를 선보이며 ‘왕 스프링’으로 변신했다.

오늘(7일) 월요일 밤 11시 15분 방송되는 SBS 공개 리얼토크쇼 ‘힐링캠프-500인’(연출 곽승영/ 이하 ‘힐링캠프’) 200회에는 ‘트로트 퀸’ 장윤정이 메인 토커로 초청된 가운데, 공식 페이스북(http://www.facebook.com/sbshealingcamp)을 통해 장윤정의 특급애교 스틸이 공개됐다.

장윤정은 현재의 자신의 삶과 행복한 가정생활을 고백하며 ‘도경완 표 애교 퍼레이드’를 공개해 MC 500인의 손발이 오그라들게 만들었다. 그 역시 손발이 오그라드는 경험을 하며 자리에서 벌떡 벌떡 일어나는 ‘스프링’에 빙의 해 웃음을 자아냈다.

무엇보다 장윤정의 시범을 필두로 시청자 MC들이 ‘도경완 애교 체험’에 나선 뒤 스튜디오가 한바탕 웃음 바다를 이뤘는데, 장윤정은 도경완에 대한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며 “집에서 얘기해야 하는데 방송에서 이러고 있다”면서 머쓱한 모습을 보였다.

공개된 스틸처럼 그는 두 손을 가지런히 모아 손바닥을 펼치고 마치 장풍을 쏘는 자세를 취한 뒤 귀여운 표정을 지으며 “남푠! 3천원만 주세욤!”이라고 자신의 애교 필살기를 과감히 펼쳤고, 손발이 오그라드는 자신의 애교에 ‘왕 스프링’이 돼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무엇보다 공개된 장윤정의 애교 멘트 이후 웃음에 쐐기를 박는 또 다른 코멘트가 하나 더 있었는데, 이 코멘트를 들은 MC 500인은 너나 할 것 없이 웃음을 참지 못하며 그의 매력에 푹 빠져들었다는 후문.

과연 장윤정이 현장을 초토화 시킨 애교 필살기의 핵심은 무엇이었을지, 사람으로 희망과 의지를 찾게 된 장윤정의 ‘힐링 스토리’는 오늘(7일) 월요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힐링캠프’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힐링캠프-500인’은 김제동을 비롯한 시청자 MC 500인이 마이크를 공유하며 ‘메인 토커’로 초대된 게스트와 삶과 생각을 공유하는 ‘공개 리얼토크쇼’로 새 발걸음을 내디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