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마데우스 조' 새 헐크 낙점…수현, 어머니 헬렌 조 역으로 재등장?

입력 2015-09-07 19:36:12 | 수정 2015-09-07 19:36:12
글자축소 글자확대
아마데우스 조 헬렌 조 수현 / 사진=수현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아마데우스 조 헬렌 조 수현 / 사진=수현 인스타그램


아마데우스 헬렌 조 수현

아마데우스 조가 마블의 새로운 헐크로 선택돼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원작에서 아마데우스 조의 어머니로 알려진 닥터 헬렌 조 역을 맡았던 배우 수현의 ‘어벤져스’ 재출연 여부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4일(현지 시각) 미국의 한 매체는 “마블엔터테인먼트의 새 만화책 ‘토탈리 어썸 헐크’의 주인공인 헐크가 한국계 미국인인 아마데우스 조로 정해졌다”고 보도했다.

아마데우스 조는 지난 2006년 처음 만화책에 등장해서 마블 유니버스에서 첫 주역을 맡은 한국계 미국인으로 헐크의 조력자 역을 맡아왔다.

아마데우스 조는 다른 마블 히어로들에게 지지 않을 만큼 명석한 두뇌를 지닌 천재 캐릭터다.

특히 아마데우스 조의 등장은 그의 어머니 역으로 원작에 등장하는 헬렌 조와 연결되는 것으로, 지난 ‘어벤져스:에이지 오브 울트론’에서 수현이 맡은 헬렌 조 역과 더불어 그의 아들 역 역시 한국계로 캐스팅 해 다시 한 번 수현이 등장할 수도 있다는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아마데우스 조가 새 헐크로 낙점됐다는 소식을 들은 국내팬들은 “아마데우스 조, 기대중”, “아마데우스 조, 수현 출연하나?”, “아마데우스 조, 대박”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아마데우스가 조가 헐크로 등장하는 시리즈는 오는 12월 시작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