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세원 홍콩 출국, 전 부인 서정희 "딸 또래 내연녀와 수도없이…" 충격

입력 2015-09-08 08:59:03 | 수정 2015-09-08 17:53:33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세원 홍콩 출국 "딸 또래 내연녀와 수도없이…"
서세원 홍콩 출국 / SBS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서세원 홍콩 출국 / SBS 방송 캡처


서세원 홍콩 출국 서정희 발언

개그맨 서세원이 8일 오전 한 여인과 홍콩으로 출국하는 모습이 연예매체 스타뉴스의 카메라에 포착된 가운데 전 부인 서정희의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서정희는 과거 JTBC '연예특종'과의 전화인터뷰에서 "서세원의 내연녀 때문에 부부간의 갈등이 심해졌다"며 부부 관계가 멀어진 원인으로 서세원의 여자문제를 언급했다.

서정희는 서세원의 내연녀가 딸과 또래라고 밝히며 "수도 없이 여자와 문자를 하고 지우고, 계속 내 옆에 서서 여자랑(연락을 주고받았다)"고 주장했다.

서정희는 "내연녀에게 매일 협박 문자를 받고 있다. 딸은 남편으로부터 하루에 30통 넘는 음성메시지로 협박당하고 있다"고 밝혀 충격을 안겼다.

한편 서세원과 서정희는 지난달 21일 결혼 32년 만에 합의 이혼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