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세원 "내연녀와 홍콩 출국? 나는 퍼스트 탔다…명백한 허위 보도" 분통

입력 2015-09-08 14:22:00 | 수정 2015-09-09 14:13:01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세원 홍콩 출국
서세원 홍콩 출국 서세원 홍콩 출국(사진=tvN 방송)기사 이미지 보기

서세원 홍콩 출국 서세원 홍콩 출국(사진=tvN 방송)


서세원 홍콩 출국

방송인 서세원이 한 여성과 홍콩에 출국하는 모습이 포착된 가운데 서세원 측이 이를 해명했다.

서세원은 8일 오후 일간스포츠를 통해 "오전에 보도된 기사를 봤다. 명백한 허위다"라며 "홍콩에서 투자자를 만나기위해 오전에 혼자 공항에 도착했는데, 옆에 우연히 선 여자분과 나의 사진을 교묘히 찍어놓고는 마치 나의 내연녀인 것처럼 기사를 써놨더라"라고 분통을 터뜨렸다.

이어 "이혼을 했으니, 새로운 여자를 만날수도 있다. 하지만 그 분은 정말로 모르는 분"이라고 전했다.

또 "실제로 임산부 였던걸로 기억난다. 내가 바보가 아닌 이상 나는 퍼스트 클라스에 타고 '임신한 내 여자친구'는 이코노미석에 태우겠는가"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서세원이 단아한 외모의 한 여성과 함께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홍콩으로 출국했다고 보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