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나미, 무상 성형수술 제안에 "나 그 정도는 번다"

입력 2015-09-10 00:24:21 | 수정 2016-10-27 22:2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오나미, 성형수술 제안에 "나 그 정도는 번다"

오나미. 사진='라디오스타'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오나미. 사진='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오나미 '라디오스타' 출연

오나미가 방송에서 성형수술 제안을 받았던 일화를 공개했다.

오나미는 9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과거 성형수술 제안을 받았던 사실을 고백했다.

이날 오나미는 "성형수술 제안을 많이 받았다"며 입을 연 뒤 "내 얼굴을 보고 도전해 보고 싶은듯하다"고 말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이어 오나미는 "심지어 돈까지 준다고 하는 경우가 있었다"며 파격적인 제안에 대해 언급했다.

하지만 오나미는 "나도 그 정도 돈은 벌 수 있을 것 같다고 거절했다"며 자신있게 덧붙였고, 김구라는 "잘한 결정"이라고 오나미를 칭찬했다.

다만 김구라는 오나미에게 "나중에 사랑하는 사람이 나타나면 입을 조금만 넣어라. 교정은 괜찮다"고 말해 현장을 다시 한번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이날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오나미, 매력있는데", "오나미, 당차네", "오나미 씨, 교정만 해도 사람이 달라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