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스테파니 "SM이 마피아와 연결시켜줘"

입력 2015-09-10 00:36:24 | 수정 2016-10-27 22:25: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스테파니 "SM이 마피아와 연결시켜줘"

스테파니. 사진='라디오스타'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스테파니. 사진='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스테파니, '라디오스타' 출연

스테파니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대한 속내를 밝혔다.

스테파니는 9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출연해 SM 여자 숙소의 산증인임을 입증했다.

이날 스테파니가 "이삭N지연과 고아라, 밀크의 희본, 소녀시대의 태연과 티파니 등이 같이 살았다"고 밝히자, 김구라는 "정 떼고 나오라"며 "헤어질 때 전별금이라도 좀"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스테파니는 "SM은 내가 벌어다 준 게 없어도 숙식을 제공해 준 좋은 회사"라면서 "새로운 회사인 마피아와 연결도 해줬다"고 재차 SM에 대한 고마운 감정을 표했다.

스테파니는 가장 친했던 친구로 기범을 꼽았는데, "유일한 친구였던 그가 나가게 됐다"고 아쉬워 하기도 했다. 스테파니는 기범을 특별하게 생각하는 이유에 대해 "미국에서 오디션을 볼 당시 기범이 심사위원 자리에 앉아 있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스테파니도 얼른 떠야 하는데", "스테파니가 소녀시대 춤도 가르쳤다니", "스테파니, 끼가 넘치는 것 같아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