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성경이 입은 구찌 드레스, 원래는 상반신 완전 노출? (2015 서울드라마어워즈)

입력 2015-09-11 08:32:00 | 수정 2016-04-21 13:29:53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성경 2015 서울드라마어워즈 / 사진 = 변성현 기자·구찌 홈페이지기사 이미지 보기

이성경 2015 서울드라마어워즈 / 사진 = 변성현 기자·구찌 홈페이지


이성경 2015 서울드라마어워즈

배우 이성경이 누드톤의 착시 드레스로 화제가 됐다.

이성경은 1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상암문화광장에서 진행된 ‘2015 서울드라마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했다.

이날 이성경은 속옷이 그대로 다 비치는 파격적인 시스루 의상을 선보였다. 멀리서 보면 마치 상반신 노출을 한 듯한 옷이었다.

이 드레스는 구찌의 2015 F/W 의상으로, 구찌 패션쇼 모델은 안에 아무것도 입지 않은 채 런웨이에 올랐다.

한편 제 10회 서울드라마어워즈 2015에서는 독일 드라마 '네이키드 어몽 울브스'가 대상의 영예를 차지했고, 한국 경쟁부문에서는 tvN '미생'이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