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육성재, 기권 선언 "공정한 투표 없을 것"

입력 2015-09-12 11:44:16 | 수정 2015-09-12 11:44:1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육성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육성재



'복면가왕' 육성재가 자진기권을 선언했다.

지난 11일 육성재는 MBC '특별 생방송 여러분의 선택! 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 출연했다.

이날 '복면가왕' 1라운드에 참가한 육성재는 스피카의 김보아에 패해 탈락했다. 하지만 '복면가왕' MC 김성주는 "정중히 사과드릴 일이 생겼다. 1라운드 4개 조 중 한 조의 결과가 기계 오류로 잘못 집계됐다. 생방송의 묘미이긴 하지만 너무 죄송하다. 1라운드 두 번째 조의 결과가 잘못 나왔다"고 말했다.

앞서 육성재의 탈락으로 장혜진이 2라운드에 진출, 이미 육성재는 가면을 벗어 정체를 드러낸 상황이었다.

결국 육성재는 다시 가면을 쓰고 2라운드 무대에 올랐다. 육성재는 '복면가왕' 무대를 마친 후 기권 의사를 밝혔다.

육성재는 "'복면가왕'이라는 프로그램의 특성상 공정한 투표가 나오지 않을 거라 생각한다. 죄송스럽지만 너무 신나게 노래 잘 불렀고 너무 많은 분들이 들어주신 것만으로 좋았다"고 말하며 자진 기권해 아쉬움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