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애인있어요' 김현주, 시청자 흡입 '진공청소기 연기' 호평…주말퀸 입증

입력 2015-09-14 16:09:26 | 수정 2015-09-14 16:09:26
글자축소 글자확대
'애인있어요' 김현주기사 이미지 보기

'애인있어요' 김현주


김현주가 SBS 주말특별기획 '애인있어요’를 통해 다시 한 번 '주말 퀸'의 저력을 톡톡히 입증하고 있다.

회를 거듭할수록 폭풍같은 롤러코스터 전개를 펼쳐나가고 있는 ‘애인있어요’에서 김현주(도해강 역)가 극의 중심을 이끌며 안방극장 장악에 나선 것.

극 중 김현주는 남편의 외도에 처참하게 무너지고 있는 도해강 캐릭터와 만삭의 몸을 이끌고 고군분투하는 독고용기 캐릭터 모두를 섬세한 열연으로 표현해내며 시청자들을 흡입하고 있다.

지난 13일 방송된 '애인있어요'에서는 진언(지진희 분)이 불의의 사고로 병원에 입원하게 되면서 해강(김현주 분)이 시댁의 오해를 사 큰 수렁에 빠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더욱이 시누이인 진희(백지원 분)가 설리(박한별 분)의 편에 서게 되면서 그녀의 인생이 더욱 벼랑 끝에 몰렸음을 짐작케 한 상황.

여기에 독고용기 또한 갖은 위협을 당하면서 고군분투하고 있기에 녹록치 않은 이들 쌍둥이의 삶은 극적 몰입도를 무한 상승시키고 있다는 반응이다.

여기에 김현주의 관록 연기가 더해져 드라마의 재미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고 있다는 평이다.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김현주 때문에 주말마다 심장 쫄깃하네!”, “도해강이고 독고용기고 인생이 너무 고달픈 거 아닌가요? 너무 안타까움”, “역시 김현주, 국민 여배우다운 연기력 짱!”, “볼수록 빠져드는 마성의 드라마! 본방사수를 부르는 김현주!” 등의 반응을 나타내고 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진언이 아버지 최회장(독고영재 분)에게 회사에 들어가겠다고 선언하며 해강과의 이혼을 부탁해 시청자들을 충격케 했다.

명실공히 주말퀸 배우 김현주는 매주 토,일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SBS 주말특별기획 ‘애인있어요’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