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하연수 "날 만날 수 있는 곳은 고속터미널"

입력 2015-09-14 00:24:33 | 수정 2016-10-27 22:24:28
글자축소 글자확대
하연수 "날 만날 수 있는 곳은 고속터미널"

하연수. '마이리틀텔레비전'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하연수. '마이리틀텔레비전' 캡처


하연수, '마리텔' 출연

하연수가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녹화에 참여했다.

하연수는 13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마리텔'에서 플라워아트에 도전, 이날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를 정도로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기쁨에 겨운 하연수는 스카이콩콩을 타며 환호했을 정도.

결국 하연수는 "새벽 고속터미널에 가면 꽃을 사고 있는 나를 만날 수 있다"며 "실시간 검색어 1위를 했으니 커피 한잔 사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하연수는 "내가 고속터미널 홍보대사는 아니지만 그곳에 가면 모든 재료를 살 수 있다"며 "생화가 부담스러우면 조화를 사면 된다"고 설명했다.

이날 하연수는 '마리텔'이 만든 스타작가 '기미작가'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다. 한 누리꾼이 "기미작가를 닮았다"고 채팅창을 통해 말하자 "맞다"며 맞장구를 친 것.

하연수는 "나도 기미작가를 처음 보고 놀랐다"며 "웃는 모습이 비슷하다"고 인정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하연수의 폭탄 선언에 누리꾼들은 "하연수 보러 고속터미널 가야겠네", "하연수와 커피를", "하연수, 꽃보다 아름다워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