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세계 축구를 한 손에…스포빌, MP&Silva와 국내 최대 규모 중계권 계약

입력 2015-09-14 13:40:21 | 수정 2015-09-14 14:11:3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스포빌이 플래닛스포츠를 통해 MP&Silva그룹과 10개 유럽주요리그에 대한 3년 간의 독점중계권 판매계약을 14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스포빌은 이탈리아 세리에A, 영국FA컵, 포르투갈 프리메이라리그, 남미 코파 시리즈 등에 대한 전체 방송권을 3년 간 독점(FA컵 뉴미디어 비독점)으로 보유하게 됐다. 이는 축구 중계권의 범위 및 종류에 있어서는 국내 최초이자 최대규모의 계약이다.

또한 스포빌은 MP&Silva와의 추가계약을 통해 영국 캐피탈원컵, 프랑스 1부리그, 영국 Championship 등의 중계권 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계약은MP&Silva의 파트너인 플래닛스포츠를 통해 성사됐다. 스포빌은 이번 계약과정에서 자사의 실시간 중계 온라인게임의 우수성과 Opta의 데이터, 델타트레의 Diva 플레이어와 시너지 가능성에 대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스포빌의 게임 ‘스포플레이’는 이번 계약 과정에서 MP&Silva의 경기를 웹과 모바일에서 단순히 중계하는 방식과 달리 시청 중에 수준 높은 실시간 데이터를 제공할 뿐 아니라 중계시간이 겹쳐 볼 수 없는 경기들까지 그래픽 중계툴로 모두 볼 수 있게 했다는 점에서 큰 관심을 받았다.

스포빌은 이러한 종합적이고 분석적인 데이터와 경기 중계를 이용해 정확한 승부예측이 가능하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스포플레이'는 10월 초부터 안드로이드 마켓을 통해 다운 받아 즐길 수 있다.

MP&Silva그룹은 유럽 주요 리그에 대한 미디어권리를 확보하고 있는 세계적인 스포츠미디어그룹으로 피파 월드컵과EPL, 이탈리아 세리에A와 같은 축구 종목 외에도 모터스포츠와 테니스 등 50개가 넘는 중계권을 보유하고 있으며 500여 방송사와 함께 일하고 있다.

오승환 스포빌 대표이사는 MP&Silva의 조수현 아시아총괄지사장과 한국의 스포츠팬들에게보다 다양한 볼거리와 재미를 제공하기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다짐했다.

금방섭 플래닛스포츠 대표는 “이번 계약을 통해 한국팬들은 그 동안 쉽게 볼 수 없었던 여러 해외파선수들뿐 아니라 수준 높은 세리에A와 석현준이 활약하고 있는 포르투갈 리그 등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게 됐다”며 큰 기대감을 표시했다.

한편, 스포빌은 이번 MP&Silva와의 계약 외에도 JTBC와 분데스리가에 대한 뉴미디어판권 구매를 완료하여 팬들은 유럽에서 뛰고 있는 모든 해외파선수들의 활약상을 중계할 수 있게 됐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