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세스 캅' 손호준, 이다희에 "마누라니깐 내 몸처럼 아끼겠다"

입력 2015-09-15 11:50:18 | 수정 2015-09-15 11:50:1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미세스 캅' 손호준-이다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미세스 캅' 손호준-이다희


'미세스 캅' 손호준이 이다희를 파트너로 인정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월화극 '미세스 캅'에서 한진우(손호준 분)는 민도영(이다희 분)에게 강력계 형사들이 신입 신고식에서 하는 '범인 포박술' 퀴즈를 냈다.

민도영은 눈치 없이 이를 맞췄다. 이어 한진우는 매듭 묶는 법을 알려준다며 민도영의 양손을 운동화 끈으로 묶었다.

묶어놓은 끈을 풀지 못해 고생하는 민도영에게 최영진(김희애 분)은 "사수한테 풀어 달라고 해라. 혼자 풀면 파트너로 안 받아준다"고 귀띔해줬다. 이에 민도영은 한진우을 찾아 함께 카페로 갔다.

한진우는 끈을 풀어주며 민도영에게 "나 솔직히 너 별로 마음에 안 들었다. 진작 신고식 하고 파트너로 인정해야 했는데 늦어서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이어 한진우는 "이제 계급 대우도 해줄 거고, 파트너니까 내 몸처럼 챙겨줄 거다. 내 마누라니까 솔직하게 다 보여줄 거다"라며 민도영을 수사 파트너로 인정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