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준석, '썰전' 일일 패널로 합류…'젊은 피' 다운 분석 기대

입력 2015-09-15 16:58:25 | 수정 2015-09-15 16:58:2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JTBC '썰전' 이준석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JTBC '썰전' 이준석


이준석 클라세 스튜디오 대표가 JTBC 이슈 리뷰 토크쇼 '썰전' 1부 정치시사 코너에 ‘일일 패널’로 합류해 김구라, 이철희와 함께 녹화에 참여한다.

이준석 대표는 지난 2011년 당시 박근혜 한나라당 비상대책위원장의 제의를 받고 최연소 비대위원으로 정계에 본격 입문, 최근까지 새누리당 혁신위원회 위원장을 맡는 등 정치권에서 ‘젊은 보수’로 활약하고 있다.

새누리당 김성태 의원, 구상찬 전 상하이 총영사에 이어 '썰전'의 일일 패널 자리를 채워줄 이준석 대표가 최근 시사이슈에 대한 '젊은 피' 다운 분석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준석 대표가 일일 패널로 합류해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 사위의 마약 파문 등 차기 대권주자들을 둘러싼 논란에 대해 분석할 '썰전'은 오는 17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