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보연 "김국진 정말 좋아해 결혼 때 속상했다"…이상기류 흐르나

입력 2015-09-16 00:17:04 | 수정 2016-10-27 22:23: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보연 "김국진 결혼 때 속상했다"

김보연.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김보연.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김보연-김국진

김보연이 방송에서 김국진에 대한 마음을 밝혔다.

김보연은 15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가장 만나고 싶었던 남자로 김국진을 꼽으며 사심을 숨기지 않았다.

김보연은 "정말 김국진의 팬이었다"며 방송을 위한 립서비스가 아님을 강조했다. 이는 강수지의 "출연진 중 특별히 만나고 싶었던 남자가 있냐"는 물음에 대한 답이었다.

김보연의 파격 발언은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김보연은 "전에 김국진의 결혼 발표를 듣고 '왜 결혼을 하나' 싶었다"고 말해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

이어 김보연은 "너무 팬이어서 그런 감정이 들었다"며 "때문에 요즘 연예인 열애설에 악플 다는 심정을 이해한다"고 고백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방송을 지켜본 시청자들은 "김보연과 김국진, 잘 어울리네요", "김국진, 입가에 미소가", "김보연이 정말 김국진 좋아하는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