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그녀는 예뻤다' 안상태, 카메오 깜짝 출연 '거침없는 개그 본능'

입력 2015-09-17 07:08:00 | 수정 2015-09-17 07:08: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개그맨 안상태가 ‘그녀는 예뻤다’ 1회에 카메오로 전격 출연했다.

안상태는 지난 16일 방송된 MBC 수목 미니시리즈 ‘그녀는 예뻤다'에서 마트 직원역을 맡아 개그 본능을 발휘했다.

안상태가 맡은 역할은 극중 김혜진(황정음 분)과 민하리(고준희 분)가 쇼핑하러 들른 대형 마트의 직원으로, 혜진-하리와 황당하게 얽혀 웃음을 유발했다.

안상태는 마트 유니폼을 완벽하게 소화했을 뿐 아니라 강하게 꼬불거리는 헤어스타일과 목장갑, 특유의 말투와 몸짓을 통해 첫 방송을 지켜보는 시청자들에게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그녀는 예뻤다’는 주근깨 뽀글머리 ‘역대급 폭탄녀’로 역변한 혜진과 ‘초절정 복권남’으로 정변한 성준, 완벽한 듯 하지만 ‘빈틈 많은 섹시녀’ 하리, 베일에 가려진 ‘넉살끝판 반전남’ 신혁, 네 남녀의 재기발랄 로맨틱 코미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