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걸그룹 '다이아' 데뷔무대 선보여…아카펠라 그룹 '다이아'와 동명 논란

입력 2015-09-17 20:06:17 | 수정 2015-09-17 20:06:17
글자축소 글자확대
다이아 / 사진=다이아SNS기사 이미지 보기

다이아 / 사진=다이아SNS


걸그룹 ‘다이아’ 논란, 아카펠라 그룹 ‘다이아’

걸그룹 ‘다이아’가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화려한 데뷔를 한 가운데, 동시에 논란에 휩싸여 눈길을 끌고 있다.

논란의 내용은 올해 14년차 아카펠라 그룹 다이아(D.I.A)와 동명이라는 것이다.

아카펠라 그룹 ‘다이아’ 리더 김승태는 최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저희 같은 팀은 기획사의 힘이 없기 때문에 그동안 활동한 내용으로 어필한다. 주된 활동이 방송이나 공연인데, 이 또한 검색을 통해 찾으시는 분이 많기 때문에 생계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친다. 현재는 저희 그룹의 프로필을 가장 먼저 접할 수 있지만, 추후에는 이 또한 밀릴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나름의 자존심이라 생각했는데 착잡하기만 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그는 신인 걸그룹 작명 과정에 의문을 드러냈다. 작명에 앞서 검색 한 번 하지 않은 것인지, 아카펠라 그룹 다이아의 존재 자체를 무시한 것인지 상식적으로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언급했다.

한편 17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는 걸그룹 ‘다이아’가 데뷔곡 ‘왠지’를 열창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