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리나, 정려원 복귀작 '풍선껌' 캐스팅

입력 2015-09-18 09:28:55 | 수정 2015-09-18 09:28:55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김리나가 tvN 새 월화드라마 '풍선껌'에 출연한다.

오늘 18일 김리나의 소속사 위드메이는 "배우 김리나가 오는 10월 26일(월) 밤 11시 첫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 드라마 '풍선껌'에 정려원의 최측근 태희 역으로 캐스팅됐다"고 전했다.

극 중 김리나는 정려원이 분한 '김행아'의 라디오 프로그램의 작가이자 절친 '노태희'를 연기한다.

드라마의 한 관계자는 "'노태희'는 행동은 시크하고 냉철하지만 마음으론 '행아'를 따듯하게 챙기는 반전 매력의 캐릭터로 도시적인 마스크의 김리나와 100프로의 싱크로율을 자랑한다"며 기대감을 높였다.

김리나는 영화 '어느날 갑자기', '어느날 갑자기 세번째 이야기 D-DAY', KBS '쾌도 홍길동', 영화 '황구' 등 꾸준한 작품활동을 통해 연기력을 입증받았으며, 지난 1월 KBS 인기 월화극 '힐러'에서는 성접대 파문의 중심에 선 비운의 무명 여배우 '주연희'로 출연,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심어줬다.

한편, 김리나는 현재 tvN '풍선껌' 촬영에 한창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