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후지이 미나, 게이오大 출신 '엄친딸'…한국어 정복은 아직

입력 2015-09-18 17:56:08 | 수정 2015-09-18 17:56:08
글자축소 글자확대
후지이 미나, 게이오大 출신 '엄친딸'…한국어 정복은 아직

후지이 미나 /KBS2 '해피투게더'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후지이 미나 /KBS2 '해피투게더' 캡쳐


후지이 미나

후지이 미나가 한국어 공부 계기에 대해 '배용준'을 꼽았다.

지난 1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는 스페셜 야간매점 ‘내 친구는 외국인’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이홍기, 후지이 미나, 김유리, 료헤이, 최희, 파비앙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후지이 미나는 “8년 전인데 가족끼리 다 모여서 맨날 ‘겨울연가’에 빠져 있었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리고 나서 대학에서 제2외국어를 선택하는데 ‘욘사마(배용준) 멋있으니까 한국어 선택하면 어떨까’해서 빠져서 한국어를 공부하게 됐다”고 한국어 공부를 시작하게된 계기를 설명했다.

후지이 미나 /후지이 미나 SNS기사 이미지 보기

후지이 미나 /후지이 미나 SNS


앞서 후지이 미나는 자신의 SNS에 “헬로 이방인, 본방 사수 잘 부탁해요. 예쁘게 봐주세요”라고 쓰인 종이를 들고 찍은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후지이 미나는 한국어로 쓴 문구를 들고 있었으나 '예쁘계'라고 쓰는 바람에 네티즌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후지이 미나는 일본의 명문 게이오 대학교 출신으로 재색을 겸비한 일본 배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