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후지이 미나, 어린시절 사진 공개에 유재석 "우리 학교 주변이었으면 무조건 갔다"

입력 2015-09-18 17:49:13 | 수정 2015-09-18 17:49:13
글자축소 글자확대
후지이 미나 / 사진=KBS2TV '해피투게더'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후지이 미나 / 사진=KBS2TV '해피투게더' 방송화면 캡처


‘해피투게더’ 후지이 미나

일본 배우 후지이 미나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후지이 미나의 어릴 적 사진이 공개됐다.

지난 17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스페셜 야간매점 ‘내 친구는 외국인’ 특집으로 이홍기, 후지이 미나, 김유리, 료헤이, 최희, 파비앙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해피투게더’에서는 후지이 미나는 자신의 어린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후지이 미나는 지금과 똑같이 예쁜 모태미인임을 입증했다. 오똑한 코와 큰 눈, 작은 얼굴이 눈에 띄엇다. 출연진들 모두가 후지이 미나의 미모에 입을 모아 감탄했다.

특히 박명수가 “학교 다닐 때 남학생들 사이에서 인기가 많았겠다”라고 말하자, 후지이 미나는 “그렇게 인기 없었다”라며 겸손하게 대답했다.

유재석 역시 “남학생들이 편지나 선물 같은 거 많이 보냈을 것 같다”고 거들었다.

유재석은 “나는 우리 학교 주변이었으면 무조건 갔을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박명수는 “저 친구(후지이 미나) 때문에 (남학생) 한 200명 대학 떨어졌을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해피투게더’ 후지이 미나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후지이 미나, 정말 여신급”, “후지이 미나, 모태미녀”, “후지이 미나, 대박”, “후지이 미나, 짱”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