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백종원 소유진 득녀, 아들 백용희 군 귀여운 사진 '화제'

입력 2015-09-21 17:54:23 | 수정 2015-09-21 17:54:23
글자축소 글자확대
백종원 소유진 / 사진=소유진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백종원 소유진 / 사진=소유진 인스타그램


백종원 소유진 득녀

백종원 소유진 부부가 오늘(21일) 오전 둘째를 출산한 가운데, 첫째 아들 백용희 군의 귀여운 사진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소유진은 최근 인스타그램을 통해 “거품 팬티 입고 목욕놀이 초집중 뱅용이”라는 글과 함께 백용희 군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백용희 군은 장난감을 쥐고 욕조에서 물장난을 치며 재미있게 놀고 있다.

한편, 백종원 측 관계자는 “소유진 씨가 이날 오전 서울 성모병원에서 15시간의 진통 끝에 자연분만을 통해 딸을 출산했다. 현재 산모와 아기 모두 건강하다”며 백종원 소유진 득녀 소식을 전했다.

이어 “남편 백종원 씨는 15시간 내내 옆에서 아내의 출산을 지켜봤다. 둘째 출산을 무척 기뻐하고 있다”며 “소유진 씨는 당분간 산후조리와 육아에 힘쓸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백종원 소유진은 지난 2013년 1월 부부의 연을 맺었으며 이듬해 4월 첫째 아들 백용희 군을 얻은 바 있다.

소유진은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던 지난 2월 이후 7개월여 만에 출산에 성공했다.

백종원 소유진 둘째 딸 출산 소식에 “백종원 소유진, 정말 축하드려요”, “백종원 소유진, 너무 좋다”, “백종원 소유진, 용희 동생생겼네!”, “백종원 소유진, 알콩달콩 행복하세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