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개리, 첫 솔로 정규앨범 '2002' 발매…음원 차트 1위 싹쓸이

입력 2015-09-21 18:09:05 | 수정 2015-09-21 18:09:05
글자축소 글자확대
개리 '2002' / 사진=리쌍컴퍼티기사 이미지 보기

개리 '2002' / 사진=리쌍컴퍼티


개리 첫 솔로 정규앨범 ‘2002’

리쌍 개리의 첫 솔로 정규앨범 타이틀 곡 ‘바람이나 좀 쐐’가 20일 공개 이후 각종 음원 차트 1위를 싹쓸이 해 눈길을 끈다.

또한 더블타이틀 ‘엉덩이’를 포함해 총 10개의 수록 곡 모두 큰 인기를 얻으며 음원 차트에서 높은 순위를 기록하고 있다.

첫 번째 타이틀 곡인 ‘바람이나 좀 쐐’는 개리 특유의 담백한 전달력으로 선선한 바람이 부는 가을에 잘 어울리는 곡이다. 리쌍컴퍼니의 첫 번째 신인인 보컬MIWOO(미우)가 피쳐링으로 참여해 폭발적인 가창력과 매력적인 보이스를 선보여 곡의 매력도를 높였다.

두 번째 타이틀 곡인 ‘엉덩이’는 파격적인 제목과 부드러운 보컬의 박재범이 피쳐링으로 참여해 ‘개리X박재범’의 신선한 만남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 외에도 쿤타, 스컬, 딥플로우, 디제이 펌킨, 박명호, 더블케이, 던밀스, 존박, 영준, 정인 등 실력파 아티스트들이 대거 참여해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리쌍컴퍼니 측은 “전곡이 타이틀 감으로 손색없을 정도로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모여 만든 앨범이다”라며 “개리는 이번 정규 앨범을 통해 이전 리쌍과는 다른 개리 만의 색을 완연히 보여주고자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개리의 첫 정규 앨범은 2014년 1월, 개리의 첫 솔로 미니앨범 ‘MR, GAE’ 발매 이후 약 1년 8개월간의 준비기간 끝에 완성된 앨범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