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생활의 달인' 일식 4대 문파, 입에서 사르르 녹는 일식요리 '화제'

입력 2015-09-21 22:12:59 | 수정 2015-09-21 22:12:59
글자축소 글자확대
'생활의 달인' 일식 4대 문파 / 사진=SBS '생활의 달인'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생활의 달인' 일식 4대 문파 / 사진=SBS '생활의 달인' 방송화면 캡처


‘생활의 달인’ 일식 4대 문파

‘생활의 달인’ 일식 4대 문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태평로파 임홍식 달인의 요리가 화제다.

21일 저녁 방송된 SBS 시사ㆍ교양 프로그램 ‘생활의 달인’ 495회에서는 일식 4대문파 2탄 편이 꾸며지며 태평로파 임흥식 달인이 전파를 탔다.

이날 ‘생활의 달인’에서 소개된 임흥식(56ㆍ경력 33년) 달인은 33년 경력을 지닌 80~90년대 프라자 호텔에서 활동했던 실력자다.

그는 중식과 일식에 차이에 대해 설명하며, “중식은 현란하고 테크닉으로 요리한다. 하지만 일식은 조용하면서도 정적이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의 매장에 방문한 일본 손님들은 “일본에서 먹는 것 같다”며 특별한 맛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실제로 제작진들도 그가 만든 참치 초밥을 먹고 넋이 나간 표정을 지으며 감탄했다.

한편 ‘생활의 달인’은 매주 월요일 져녁 8시 55분 SBS를 통해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