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세스캅' 김희애 옷 벗기기 위한 '치밀한 음모'에 시청률 상승

입력 2015-09-22 08:11:03 | 수정 2015-09-22 08:11:03
글자축소 글자확대
미세스캅기사 이미지 보기

미세스캅


TNMS에 따르면 지난 21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미세스캅' 15회가 지상파 월화드라마 중 유일하게 시청률이 상승하며 전국, 수도권에서 모두 프로그램 방영 이후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날 '미세스캅'은 지난 15회보다 0.3%p 상승한 12%의 전국 시청률(가구 기준)을 보였으며 수도권에서도 지난 회보다 0.4%p 상승한 14.1%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연쇄살인마 서승우(장세현 분)이 자신을 잡으러 온 최영진(김희애 분)에게 잘못을 빌기 보다는 날선 신경전을 벌이며 악마 같은 연기력을 펼쳤으며 후반부로 갈수록 극 전개가 더욱 긴장감 넘칠 것임을 예고했다.

한편, 동 시간대 경쟁에서는 MBC '화정' 47회가 전회(8.7%) 대비 1.3%p 하락한 7.4%를 기록하며 2위를 차지했고 KBS2 '별난 며느리' 11회가 지난회 대비 0.2%p 하락한 4.4%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하며 3위에 머물렀다.

이날 '미세스캅'을 많이 시청한 성 연령층(전국 기준)은 여성 50대(12.3%), 여성 40대(11.7%), 남성 50대(8.1%)로 중장년 층 시청자들이 관심이 높음을 보여줬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