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선진, 남편 조민기 수집벽 폭로…조민기 "잘 버리지 못하는 편"

입력 2015-09-23 08:24:00 | 수정 2015-09-23 10:53:44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선진, 남편 조민기 수집벽 폭로…조민기 "잘 버리지 못하는 편"

김선진, 남편 조민기 수집벽 폭로 /스토리온 '이승연과 100인의 여자'기사 이미지 보기

김선진, 남편 조민기 수집벽 폭로 /스토리온 '이승연과 100인의 여자'


김선진이 남편 조민기의 수집벽을 폭로했고 이에 관련해 조민기의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끈다.

김선진 남편 조민기는 과거 케이블채널 스토리온 '이승연과 100인의 여자'에 출연해 자신의 수집벽에 대해 고백했다.

조민기는 "클래식 자동차를 정말 좋아해서 7대까지 모아봤다"며 "물건을 잘 버리지 못하는 편"이라고 고백했다.

이어 집에 모아놓은 안경이 1000여개, 넥타이는 120개 정도 된다. 아톰, 가구 등 좋아하는 물건을 많이 모은다"고 덧붙였다.

한편, 조민기 아내 김선진은 지난 22일 방송된 예능 ‘현장토크쇼 택시’에서는 ‘슈퍼 와이프’ 특집에 출연했다.

김선진은 자택을 공개하며 "거실에 있는 물건들은 모두 조민기의 물건"이라고 설명했다.

조민기의 쇼핑으로 채워졌다는 거실에는 앤티크한 소품과 트로피가 가득했다. 이에 MC들은 "거의 조민기 자취방이다"라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