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탕웨이, 속옷 다 비치는 과감한 시스루…'파격 노출'

입력 2015-09-23 11:39:40 | 수정 2015-09-23 16:22:21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탕새댁’이라는 애칭으로 국내에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중국의 여배우 탕웨이가 최근 패션 매거진 <마리끌레르>와의 화보를 공개해 화제다.

이번 화보에서 그녀는 프렌치 럭셔리 캐주얼 브랜드인 ‘쟈딕앤볼테르(Zadig&Voltaire)’의 뮤즈로 변신하여 파리지앵의 자유분방하면서도 파격적인 면모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화보 속 탕웨이는 테일러드 자켓안에 메시탑만 매치한 섹시하면서도 과감한 스타일을 공개해 이슈가 됐으며 쟈딕앤볼테르의 락시크적인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해 기존 여느 화보에서는 볼 수 없었던 탕웨이만의 솔직하면서도 자유분방한 시크함이 강한 인상을 주었다.

실제 이번 화보의 의상은 솔직하고 꾸밈없는 모습의 탕웨이가 평상시에 즐겨 입는 리얼웨이룩 스타일로 탕웨이가 현장에서 직접 악세서리부터 스타일링 하나하나까지 꼼꼼히 챙기는 등 애정을 가지고 촬영에 임했다는 후문이다.

자유로운 히피 감성의 진정한 락시크(Rock Chic)를 보여주는 쟈딕앤볼테르와 무심한듯 시크한 탕웨이가 만나 함께한 화보는 마리끌레르 10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판빙빙과 유역비, 안젤라베이비와 더불어 중국의 4대 미녀로 꼽히며 제2의 전성기를 맞고 있는 중화권 대표 여배우 탕웨이는 10월에는 리메이크 로맨스 영화 ‘온리유’, 11월에는 블록버스터 ‘몬스터 헌트(착요기)가 국내에서 개봉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