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주하, 강용석 아나운서 발언에 "나도 다 줄 것 같나" 돌직구

입력 2015-09-23 23:59:03 | 수정 2015-09-23 23:59:03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주하, 강용석 아나운서 발언에 "나도 다 줄 것 같나" 돌직구

김주하 기사 이미지 보기

김주하 "나도 다 줄 것 같나" 돌직구에 강용석 반응이…'움찔' /MBN


김주하 강용석

김주하 MBN앵커가 강용석 변호사에게 예리한 질문을 쏟았다.

지난 22일 방송된 MBN '뉴스8'에서 김주하 앵커는 불륜 사건 등 논란의 중심에 서 있는 강용석과 단독 인터뷰를 했다.

김주하는 "내가 예전부터 궁금했던 것 하나 여쭙겠다. 예전에 아나운서가 되려면 모든 걸 다 줄 준비가 돼야 한다고 하셨지 않나?"라고 질문했다.

앞서 불륜 질문에도 당당함을 잃지 않던 강용석 변호사는 순간 당황을 숨기지 못하고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강용석은 "5년 전 발언까지...저를 탈탈 터시려고 하시느냐"면서 김주하의 의미심장한 질문에 "전혀 그렇지 않고, 지적이고 품위가 느껴진다"며 미사여구를 늘어놨다.

불편했던 김주하는 웃으면서 "지금 다른 말로 지금 대답하고 계시다"며 인터뷰를 마무리 지었다.

강용석은 지난 2010년 7월 국회 전국 대학생 토론대회에 참석한 모 대학 동아리 학생들과 회식을 하는 자리에서 "아나운서로 성공하기 위해서는 다 줄 생각을 해야 하는데 그래도 할 수 있겠느냐"란 발언을 해 물의를 빚은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