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재환 "박명수 낙하산의 대가는…"

입력 2015-09-24 00:11:27 | 수정 2016-10-27 22:19:08
글자축소 글자확대
유재환 "박명수 낙하산의 대가는 수익률 5:5"

유재환.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유재환.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유재환 '라디오스타' 출연

유재환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하며 대세론을 입증했다.

유재환은 23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 '무한도전'으로 자신의 인생이 바뀌었음을 고백했다.

신곡 '커피'로 온라인 음원차트 1위의 감격을 맛본 유재환은 "박명수가 작곡, 내가 작사와 편곡을 맡았다"며 자신의 은인이기도 한 박명수에 대한 언급을 빼놓지 않았다.

이에 MC들은 "박명수와 계약을 한 것이냐"고 물었고, 유재환은 "좋게좋게 구두로 계약했다"며 이를 부인하지 않았다.

유재환은 "박명수가 많은 것은 바라지 않는다고 해서 5 대 5로 수익을 나누기로 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날 유재환은 "'무한도전' 출연으로 내 삶이 바뀌었다"며 최근의 인기를 실감한다고 밝혔다.

그런 유재환에게 "벼락스타는 변하면 더 욕 먹는다"는 걱정 어린 시선이 쏟아졌지만, 유재환은 "괜찮다. 변하지 않을 것"이라고 자신있게 답했다.

이어 유재환은 "나는 이렇게 살아 왔기 때문에 앞으로도 이렇게 살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방송을 지켜본 시청자들은 "유재환, 진짜 변하지 않길", "유재환, 정말 독특한 캐릭터", "유재환 씨, 다음엔 꼭 아이유와 앨범 내시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