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강서구 버스 사고, 승객 2명 사망·41명 부상…CCTV 확인해 보니 '이럴수가'

입력 2015-09-24 23:57:00 | 수정 2015-09-24 23:57: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강서구 버스 사고, 승객 2명 사망·41명 부상…CCTV 확인해 보니 '이럴수가'

기사 이미지 보기

서울 강서구에서 퇴근길 시내버스 2대가 추돌해 승객 2명이 숨지고 41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23일 오후 6시40분쯤 서울 강서구 공항중학교 삼거리에서 김포공항으로 가던 시내버스가 공항중 방면으로 좌회전하던 시내버스 측면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22번 버스에 타고 있던 배모(19·여)씨 등 승객 2명이 머리를 심하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또 이모(21·여)씨가 머리를 부딪치는 등 3명이 중상을 입었고, 38명의 승객은 타박상 등을 입었다.

이들은 인근 병원으로 분산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버스기사 권모(31)씨가 몰던 60-3번 버스가 정지 신호를 무시하고 달리다 맞은편에서 좌회전하던 22번 버스를 들이받아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인근 폐쇄회로(CC)TV와 블랙박스 영상 등을 확보해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