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화려한 유혹' 남주혁-김보라 초밀착 스킨십 '삼각 러브 눈길'

입력 2015-09-28 02:47:00 | 수정 2015-09-28 02:47: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화려한 유혹’ 남주혁과 김보라의 밀착 스킨십 현장이 포착됐다.

오는 10월 5일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극본 손영목, 차이영 / 연출 김상협) 측은 26일 촬영 현장 비하인드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석양이 지는 강을 배경으로 서로를 바라보고 있는 남주혁과 김보라의 모습이 포착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잔뜩 화가 난 표정의 남주혁과 서운함을 토로하는 듯한 표정의 김보라가 밀착된 거리에서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형성하며 강한 여운을 남겼다.

극중 남주혁이 연기하는 진형우는 국회의원 외동아들로, 교내에서 여학생들의 인기를 독차지 하는 고등학생이다.

그는 첫사랑 신은수(김새론 분)만을 바라보는 순정남이지만 자신의 어머니가 데려온 백상희(김보라 분)의 등장에 세 사람은 엇갈리는 삼각 관계 로맨스로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한편 2015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으로 꼽히는 ‘화려한 유혹’은 비밀스러운 이끌림에 화려한 세계로 던져진 한 여인 이야기로, 범접할 수 없는 상위 1% 상류사회에 본의 아니게 진입한 여자가 일으키는 파장을 다루는 드라마다. 최강희, 주상욱, 차예련, 정진영, 김새론, 남주혁 등이 출연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